죄송합니다. 더 이상 지원되지 않는 웹 브라우저입니다.

반도체네트워크의 다양한 최신 기능을 사용하려면 이를 완전히 지원하는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 하셔야 합니다.
아래의 링크에서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하시기 바랍니다.

Internet Explorer 다운로드 | Chrome 다운로드

램리서치 CEO 마틴 앤스티스, 제 20회 반도체대전서 기조연설



- 급변하는 세상에 맞춰 반도체 산업 진화하려면 업계 전반에서 협업 이루어져야
- 램리서치, 고객과 공급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국내 반도체 산업 생태계에 기여


lam.JPG반도체 업계에 혁신적인 웨이퍼 제조 장비 및 서비스를 공급하는 램리서치(www.lamresearch.com) CEO 마틴 앤스티스(Martin Anstice)가 어제인 25일, 코엑스에서 개최되고 있는 2018 반도체대전(SEDEX)에서 ‘반도체 산업의 성공 가속화(Perspective: Accelerating the Success of the Semiconductor Industry)’라는 제목으로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이번에 처음으로 반도체대전에 참가하는 램리서치는 앤스티스 CEO의 기조연설을 통해 반도체 제조장비 산업에서의 램리서치의 글로벌 위상은 물론 국내 반도체 산업 생태계 강화에 대한 램리서치의 열정을 알리는 데 초점을 맞췄다. 또한 금년 기조연설 주제인 ‘반도체 기술의 한계 극복’에 맞춰 반도체 산업의 앞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한 램리서치의 견해를 공유했다.

앤스티스 CEO는 먼저 AI가 소개되고 데이터 경제(Data Economy) 시대가 시작된 지난 5년간 반도체 산업의 규모는 빠르게 확장돼 왔다며, ‘데이터 경제’ 이야기로 연설의 포문을 열었다. 반면 앤스티스는 엄청난 규모의 정보 홍수 속에서 반도체 업계는 기회와 도전 과제에 동시에 직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반도체 업계가 직면한 도전 과제를 혁신을 위한 기회로 전환시키기 위해서는 반도체 제조기업 외에 여러 관련 업체들이 그 어느 때보다 더 협업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앤스티스 CEO는 램리서치는 고객은 물론 국내 업체 및 학계, 반도체산업협회 등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활동에 대해 소개했다. 먼저 램리서치가 고객사의 니즈와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램리서치는 고객의 성공을 위해 매년 R&D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한국 시장에 대한 투자는 한국 고객사를 지원하기 위해 1989년 램리서치코리아를 설립하면서부터 시작되었다. 그 이후로 한국은 램리서치에게 매우 중요한 시장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램리서치는 기조연설 외에 홍보부스를 운영, 2003년부터 전략적으로 진행해 온 장비 국산화 활동에 대해 알렸다. 램리서치는 장비 및 부품 국산화를 꾸준히 단계별로 진행해온 것은 물론 협력사가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 하고 국내 반도체 산업 생태계 강화와 발전에 기여해 왔다.

leekh@semiconnet.co.kr
(끝)
<저작권자(c) 반도체네트워크,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PDF 다운로드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에 의한 수집/이용 동의 규정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PDF 다운로드를 위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십니까?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다운로드 하실 수 없습니다.

이메일을 입력하면,
(1) 신규참여자 : 성명/전화번호/회사명/분야를 입력할 수 있는 입력란이 나타납니다.
(2) 기참여자 : 이메일 입력만으로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회원 정보 수정



* 가입시 이메일만 입력하신 회원은 이름란을 비워두시면 됩니다.